MENU

일하기 좋은 100대 기업 중 하나에서 실제 케어의 모습

일하기 좋은 100대 기업 중 하나에서 실제 케어의 모습
Camden Property Trust 사(社)에서 사람을 최우선으로 다룬 결과 높은 수익과 직원 유지라는 결과를 만들고, 직원들이 일하고 싶은 회사가 되었습니다.

직장에서의 케어는 조직운영 계획의 일부 항목이 아닌 필수 조건입니다. 모든 비즈니스 결정이 이루어지는 과정에서, 케어는 행동으로 살아 숨을 쉽니다. 이는 눈에 잘 보이지는 않지만 구성원들이 느낄 수 있으며, 모든 수준의 직원 환경에 영향을 미칩니다.

Camden Property Trust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미국 휴스턴에 본사를 둔 다세대 기업은 15년 동안 Fortune에서 일하기 좋은 100대 기업®에 선정되었고, 텍사스™에서 2022년 가장 일하기 좋은 기업으로 선정되었으며, PEOPLE Companies That Care® 랭킹에 반복적으로 등장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비즈니스의 필수 조건으로서 직원관리를 강조하는 것은 직원 유지, 자부심, 기업 수명 등 훌륭한 문화를 보여주는 모든 지표입니다. 73개 도시의 1,621명의 직원, 170개의 부동산, 그리고 최근에 S&P 500에 오른 이 조직문화와 비즈니스 성공은 몇몇 동종 업체의 호기심을 불러일으킵니다.

"그들은 그 비밀 비법이 무엇인지 알아내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라고 CEO이자 이사회 의장인 Ric Campo는 말씀하셨습니다. "우리는 매우 경쟁적인 시장을 가지고 있고 사람들은 항상 고개를 저었습니다. 그들은 '당신처럼 잘 할 수 있게 해주는 비법이 무엇인가요?'라고 물었습니다. 저는 '그냥 조직문화일 뿐입니다. 그것은 사람들에 관한 것이고, 누구든지 정말로 잘 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드는 것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모범 사례: Camden은 열악한 조직문화로 인해 실적이 저조한 길 건너편에 있는 실패한 부동산들을 20% 인수했습니다.

Campo 사장은 "저 부동산에 미소를 짓고 행복하고 배려하는 문화를 심어주면 수익이 올라갑니다."라고 말합니다. “직원들이 더 행복해지고 고객이 더 행복해집니다. 그것은 큰 파급효과가 있습니다. 1번, 옳은 일입니다. 그러나 우리는 또한 알고 있습니다. 맞춰보세요. 그것은 돈을 벌고 가치를 창출합니다."

구성원들에게 관심을 갖고 회사를 운영해야 한다는 영감은 Campo와 Camden의 회장 겸 수석 부사장인 Keith Oden이 열악한 조직문화를 가진 회사에서 함께 일하면서 시작되었습니다. 당시 중간 관리자였던 두 사람은 회사를 나오고 1981년 Camden을 창업하였습니다.

“우리는 그 회사를 떠났고 기본적으로 'X사라면 무엇을 했을까'라고 생각하며, 우리는 그 반대로 했을 뿐입니다."라고 Oden은 말합니다. “그 중 하나는 직원들을 진정으로 배려하는 것이었습니다. 그것은 우리 조직의 모든 단계에서 우리가 누구인지의 정체성에 뿌리를 두고 있습니다.”

경영 전문가 Peter Drucker의 말을 자주 인용하는 Campo는 다음과 같이 덧붙입니다. “조직문화는 아침 식사로 전략을 먹습니다."

직원관리' 테스트 통과
 
Camden의 경영진은 상황에 관계없이 모든 비즈니스 결정을 직원관리 필터를 통해 이행합니다."공정하고 합리적이며 책임감이 있는가?"

"사람들이 공정성, 신뢰, 배려에 대한 가치관을 제시할 때, 어떻게 그것들을 보여줄 것인가? 그리고 어려운 시기나 좋은 시기에도 결정을 내릴 때, 결정이 정확하게 전달되는가? 이러한 가치 세트를 통해 매일 내리는 의사 결정을 필터링하는 것입니다." Campo는 말합니다.

COVID-19 대유행에 대응하여 Camden은 Camden Cares 자선 프로그램을 통해 수백만 달러를 주민에게 지원금 형태로 돌려주었으며, 전국의 주민들이 대출을 받고 임대료 연기 프로그램을 신청할 수 있도록 도왔습니다.

특히 팬데믹과 같이 스트레스가 많은 시기에는 의사 결정 뒤에 있는 "왜"를 설명하여 직원과 고객이 보살핌을 받는다고 느낄 수 있었습니다.

그들은 여러분을 믿고 말합니다. '좋아, 알겠어. 허리띠를 졸라매야 할 수도 있지만, 그래도 괜찮아요. 모든 사람이 그렇게 하는 한, 그것은 공정하고, 지속적으로 적용되기 때문에, 저는 불경기에도 잘 적응합니다'라고 Campo는 말합니다.

Camden은 수년 전 '가장 일하기 좋은 100대 기업' 목록에서 41위에서 2008년 불황 이후 10위로 뛰어올랐을 때 그 접근법의 영향을 보았다.

"우리는 구성원들에게 정직하고 진실된 태도를 보인 결과, 이 랭킹을 크게 올렸습니다"라고 Campo는 말합니다.

Camden Reimagine은 일부 운영을 디지털화하고 일부 역할은 제거해야 했기 때문에 최근 구조 조정 기간에 Camden Reimagine에서 직원관리 및 커뮤니케이션을 테스트했습니다. 일부 직원들은 승진하거나 새로운 역할로 이동했고 35명의 사람들은 직위 없이 남겨졌습니다.

Oden은 "여러분의 DNA에 '나는 실직한 저 한 사람까지 걱정된다'는 내용이 담겨 있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어떻게 하면 우리의 선외 프로그램이 공정하고 직원들이 일자리를 얻을 수 있도록 도울 수 있을까요? 그리고 만약 직원들이 지금 당장 일자리가 없더라도 정말로 다시 회사로 돌아오기를 원하는 사람으로 만들 수 있을까요?"

Camden은 자사 네트워크를 통해 직원들이 새로운 일자리를 얻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했으며, 이력서와 면접 교육을 제공했으며, 미래 직책이 열리면 직원들이 복귀할 수 있도록 문을 열어 두었다.

메시지 모델링
 
동료들을 가족처럼 돌봐야 한다고 말하는 것은 좋은 생각입니다. Oden과 Campo는 그것이 사실이라는 것을 보여주려고 합니다.

"사람들은 여러분이 말하는 것이 아니라 여러분이 하는 행동을 지켜봅니다"라고 Oden은 말합니다.

Oden과 Campo 2인조는 저녁 식사에 직원들을 집으로 초대했습니다. 그들은 이름을 기억하고 직장 밖에서 직원들의 삶에 대해 물었습니다. 기업 연설은 거의 금지되었고 대화는 막대 그래프와 차트로 채워지지 않았습니다. 그들은 회사 전체 모임에서 임원 테이블에 앉지 않았고, 다른 사람들과 재미있게 놀고 회사 연극이나 의상 경연대회 때 무대에 올랐습니다.

그리고 Campo는 첫날부터 그랬듯이 앞면에 "Ric"이라고 새겨진 파란색 회사 티셔츠를 여전히 입고 있습니다.

그는 "매일 실제로 고객을 챙기는 현장 직원들에게 자부심과 존경과 감사를 전하기 위해 이 셔츠를 입습니다"고 말했습니다. "만약 내가 그 셔츠를 입지 않은 채 Camden 군중 앞에서 말한다면, 사람들은 '왜 그래?'라고 말할 것입니다."

그것은 또한 마음의 장벽을 깨는 것을 도와줍니다.

Campo는 "여러분 저희는 그저 '보십시오, 저희는 그저 여러분과 같은 사람일 뿐입니다'라고 말하려 하고 있을 뿐입니다"라고 말한다. "저는 여러분과는 다른 직업을 가지고 있지만, 여러분의 일은 제 일보다 덜 중요한 것이 아닙니다."

사실 Campo는 자신을 다른 직원들보다 낫다고 생각하는 CEO들은 보면 눈에 보이게 눈살 찌푸리게 됩니다.

"그건 정말 끔찍해요. 저는 저게 싫어요. 저는 그것 때문에 당황스러워요,"라고 그는 말한다. "저는 마음의 장벽을 허물고 싶습니다. 그리고 구성원들에게서 더 나은 정보와 피드백을 얻을 수 싶습니다. 그들은 '제가 이것에 대해 진실을 말해 줄게요'라고 말합니다."

이는 평균 재임기간이 21년인 Camden의 41명으로 구성된 임원진 전원이 갖고 있는 태도입니다. 모든 직원과 마찬가지로, 임원들은 회사의 가치를 유지해야 하며, 그들의 행동에 대해 책임을 져야 합니다.

"[구성원에 대한 관심]이 우리 기업의 핵심 가치 중 하나가 되지 않는 한 저희 회사의 고위 임원이 될 수 없습니다. 그것은 불가능합니다"라고 Oden은 말한다.

"저희는 모두에게 말합니다. '우리는 이러한 가치에 대해 회사의 모든 사람에게 책임을 묻습니다. 여러분의 동료뿐만 아니라 경영진도 마찬가지입니다.' 여러분은 여러분이 누구인지 숨길 수 없어요. 결국, 그것은 명백해질 것입니다."

그리고 이 모든 것은 빈 종이에 회사의 가치를 그려내던 초창기로 거슬러 올라간다.

Oden은 "우리의 규칙은 정말 단순했고, 직원들이 영원히 일하고 싶은 조직을 만들고 싶었습니다"라고 말합니다. "만약 여러분이 그 관점을 유지한다면, 여러분은 그 팀에 합류하기 위해 누구를 초대할지에 대해 약간 다른 관점을 갖게 될 것입니다."

"시간이 흐르면서 일어나는 일은, 모든 사람들이 조직문화가 다르다는 것을 보고 알고 있고, 그들은 조직문화를 소중한 것으로 보기 때문에 그것을 보호하고자 하는 믿을 수 없는 열망을 가지고 있다는 것입니다. 좋은 조직문화는 부서지기 쉽고 부패하기 쉬우므로 매일 노력해야 합니다."라고 Oden은 말합니다.

"조직 내 모든 직원들이 이점을 공유하고 이러한 구성원들이 많아지면 마법이 일어납니다."

여러분의 기업은 보람찬 조직문화를 가지고 있나요?
 
여러분의 회사가 일하기 좋은 기업 인증을 받고 일하기 좋은 일터 리스트에 이름을 올릴 수 있는 방법을 알아보려면 저희 웹사이트에 접속하십시오.

설문 조사 및 직원 참여 툴을 통해 데이터를 사용하여 기업문화를 개선할 수 있는 방법을 알아보십시오.

GreatPlacetoWork Korea
https://www.greatplacetowork.co.kr